끝까지 바삭한 팁~! 견과류 넣은 멸치볶음

 

저희 집 냉동고에는 몇 년 동안 못 만진 서랍이 두 개 있어요.하나는 국물 끓일 재료를 모으고 다른 하나는 건어물이 들어가 있는데 휘젓다 보면 왜 이렇게 작은 멸치가 많은가.1년은 지난 것도 있고 그동안 많이 모아놨어요. 친정어머니께서 자주 반찬을 해주시는데 멸치볶음은 거의 포함된 반찬이라 제가 할 기회가 없었는데 제대로 집밥을 먹어보자고 다짐하고 나서 바로 볶았습니다.

멸치는 오랫동안 냉동고에 보관되어 있었다고 해도 냄새나 묵은 냄새가 나지 않아 얼마든지 맛있게 변신하기 때문에 낡은 것을 사용해도 괜찮습니다.

멸치볶음 만드는 법 T : 아빠 숟가락 기준이에요

멸치 4개, 아몬드 4개, 청양초 1개(생략 가능) 식용유 4T, 설탕 1T, 꿀 2T

.
선택의시기 ​ ​ [함께 보면 좋은글] ​ [좋은강의] 리치언니 세리박_인생을 &39;리치&39;하게 사는 방법_바즈인터내셔널 대표 박세리 [강연] &34;꽃을 담다&34; 이인표 대표 (창업을 준비하는 사람의 마음가짐) [스킬] 원하는 것을 얻는 화법 (부자의 말솜씨_김주하 대표) [강연]아주대 김경일 교수(한국인이 꼭 알아야 할 칭찬의 방법. 내용도 재밌다 uptown girl she&39;s been living in her uptown world I bet she never had a back street guy I bet her mama never told her why 부자동네 아가씨 그녀는 부자들만 사는 동네에 살고 있어요 뒷골목의 깡패를 만나본 적도 없을꺼에요 그녀의 엄마는 그 이유를 말해주지 않았을거에요 I&39;m gonna try for an. 저 소시적엔 1억만 있어도 대단했고! 10억이면 부자라 했습니다 10년 안에 10억 만들기라고 텐인텐 운동도 막 하고 그랬다는 ㄷㄷ 그러나 지금은 얼마면 부자일까요? 순자산 = 자산 -부채 대충 순자산이 30억이면 부자라고 하는 것 같네욤 하지만서울 부동산이 이렇게 많이 오른 지금 30억 갖다가 될까하는. 리프레시 이미지 출처 pixabay 시간을 지배하면 하고 싶은 걸 모두 할 수 있고 마음과 돈에 여유도 따라온다. 사회가 있는 공동체로 발전시키는 &39;마을재생&39;을 꿈꾸고 있습니다.

※ 전 멸치볶음은 작은 크기의 치리 멸치로 하지만 큰 것은 그들의 눈이 나를 보는 것 같아서 가능한 한 작은 것을 사용합니다.또 크기가 작으면 바삭거립니다.

※ 또 견과류인 호두나 땅콩 아몬드를 넣으면 식감과 고소한 풍미를 더할 수 있어 꼭 넣어주는 것이 좋습니다만, 특히 아몬드가 오독오독 씹히는 맛으로 정어리와 잘 어울립니다.

먼저, 잔챙이 그대로 올려놓고 여기 저기 흔들면서 가루를 털어주세요. 그럼 예쁘게 만들 수 있어요.

또한 멸치볶음을 만들 때는 맛있는데 냉장고에 넣었다 꺼냈다 하면 부드러워져 결국 아무도 젓가락으로 잡지 못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것을 방지하기 위해 마른 프라이팬을 중불로 달구고 멸치와 견과류를 볶습니다.이렇게 하면 수분이 날아가면서 끝까지 즐길 수 있어요.

센불은 잘못하면 타기 때문에 중간불에서 마구잡이로 휘저으면 습기가 제거되면서도 빠져나갑니다. 손끝에 느껴지는 게 다른 것 같아요!볶은 다음에 다시 가루를 뿌리면 또 많이 떨어질 거에요.

볶은 것은 잠시 옆에 두었다가 팬들에게 식용유를 두르고 불은 중약으로 줄이세요.

그 후 멸치와 아몬드를 넣어주고 설탕도 1스푼씩 더해 볶기 시작합니다.아몬드가 크다면, 12나 13정도로 잘라도 좋습니다.설탕을 함께 넣으면 바삭바삭함이 바깥쪽에 코팅되어 바삭한 느낌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멸치볶음의 핵심은 살짝 볶을 정도로만 볶는 거예요.워낙 잘하니까 조금만 강하거나 오래해도 금방 타기가 쉬워요.
또한 멸치 자체에 소금이 있기 때문에 그냥 먹어도 짜기 때문에 저는 간장을 따로 넣지 않습니다.대신 단 것만 추가해서 단맛을 완성시키죠.

저으면서 볶다가 표면이 약간 노랗게 변하는 것이 보이면 청초와 꿀을 넣어 다시 한번 저으면 완성!아오식초는 맛의 농도에 혀끝에 희미한 매운맛을 더하면서 감칠맛이 있지만, 만약 아이가 있다면 요건은 생략해도 상관 없습니다.

멸치는 아까 따로 이미 익혔기 때문에 조금 볶아도 금방 색이 익어요.멸치볶음부터 마지막에 꿀을 넣으면 윤기가 나서 딱 좋은 단맛이 됩니다.
완성되면 팬으로부터 잔열을 이용해 수분을 더 날린 후 밀폐용기에 넣어 주십시오.

멸치볶음은 식혀도 괜찮기 때문에 한 번 만들어 두면 먹기 편하지만 장시간 두면 습기가 생길 수 있으므로 1주일 정도 먹는 정도로 하고 있습니다.

빨간 고추도 올리면 보기에도 맛있어 보이고, 듬뿍 나와도 적당하고 짜기 때문에 밥 반찬으로 딱입니다.

간단한 견과류 멸치볶음인데, 오랜만에 만들어서 잘 될까? 그렇게 생각했는지 열심히 과정 하나하나를 진지하게 해보니 지금까지 했던 일 중 가장 좋았습니다.^^
과자처럼 바삭한 거 좋아하면 처음에 볶을 때 완전 바삭바삭! 볶아요저는 그래도 반찬이기 때문에 조금 찰기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 싶어서 과자처럼 먹을 수 없었습니다.

이렇게 만든 견과류나 홍어볶음은 주먹밥이나 볶음밥 때 넣어줘.도영 군이나 맛이 좋아졌으니까 많은 가정에서 사랑받는 반찬이 됐겠죠?

.
인생에서 파이프 라인이 많으면 많을수록 좋다고 생각합니다. 보내보자구요 ㅎ 우리는 마음의 존재이다. 한 당신은 가고자 하는 곳에 절대 다다를 수 없다. 어촌 산촌, 농가주택, 전원주택, 조립식 주택, 스틸하우스, 컨테이너하우스 시설 수리. SBS ‘런닝맨’에서는 ‘닮은꼴 부자’ 이광수의 새로운 닮은꼴이 공개된다. 요즘 투자에 대해 조금씩 공부하고 정리해 놓고 있습니다. ​ 좋은 글 살다보면 흔히 저지르게 되는 두가지 실수가 있습니다. 가슴에 일치시키는 순간들을. 비비고 구운주먹밥 버터장조림맛이랑 무화과 왕창 먹고 만족스럽게 다시 수면 ​ ​ 추석이라고 감사하게도 배를 어머님아버님과 사촌아주버님이 보내주셔서 배 부자가 되었다 🙂 ​ ​ 특히 일반 배보다 더 뽀얀 빛깔을 띠는 요 배는 황금배라고 해서 짧은 시기에만 맛볼 수 있는 귀한 배라고 👏 ​ ​ 일반 배가 부드럽게 단맛.